인문예술학당 도도 부속기관

고전학교문인헌 | 청년학당위고

고전학교 문인헌 강좌

도도학당에서 하는 ‘공부’는 우리가 학교에서 지겹도록 했던 공부와는 달리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진짜 공부’, 즐겁게 배우는 ‘재미난 공부’를 지향합니다.

고전학교문인헌 강좌 2020-01-06 개강

  • 고전학교 문인헌
  • 고전학교 문인헌 강좌
  • 문제의식과 그 해법으로 독해하는 ‘노자’
    강연자이택용
    강좌구성총 8강 / 주 1회 / 2시간
    수강일정1월 14일 오전 10시 30분부터(매주 화요일)
    강의료19만원
    장소인문예술학당 도도
강연자 소개
강연자 이택용

강연자 약력

성균관대학교 유학대학 겸임교수
성균관대학교 유학대학, 학부대학, 예술대학 강사
신안산대학교 강사
철학아카데미, 오리서원 강사
한국공인회계사회 연수원 강사
동양철학문화연구소 선임연구원
고전학교 문인헌 대표

저서 및 논문

[저서]

장자철학 무엇인가 (문사철, 2018)
중국 고대의 운명론 (문사철, 2014)
고전에서 발견한 삶의 지혜 (박영률출판사, 2005)

[논문]

『논어』''''지명(知命)''''의 의미 고찰(2013)
『장자』 「소요유」의 주지(主旨) 및 철학사적 함의 고찰(2013)
장자학(莊子學)과 공자학(孔子學)의 사상적 관련성에 대한 고찰(2015)
장자철학에서의 물(物)과 심(心) 그리고 힐링(2015)
『논어』의 "락(樂)"[즐거움]에 대한 고찰(2016) 외 다수

강좌 소개 및 커리큘럼

중국 선진의 서책으로서 『노자』만큼 다양하게 이해되고 있는 것이 드물다. 다양할 뿐만 아니라 그만큼 오해도 많이 되고 있다. H.G. Creel은 다음과 같이 토로한다. “이 책(『노자』)은 매우 어렵다. 간결한 문체로 쓰여 있는데 고의적으로 모호한 표현을 한 것으로 보이는 곳도 많다. …… 이 책은 읽는 이를 속상하게 하는 일이 있는데, 그 한 가지 이유는 상이하고 때로는 상호 모순적인 이론을 각각의 장 속에 연결시키고 있기 때문이다.” H.G. Creel의 말에 의하면 ‘모호한 표현’과 ‘상호 모순적 이론’이 『노자』에 대한 이해를 어렵게 하고 있다.

『노자』 이해를 어렵게 하는 요인은 이 밖에도 많다. 사마천(B.C.145~B.C.86)의 『사기』「노자한비열전」에 저자로서의 ‘노자’ 및 책으로서의 『노자』에 대한 기사가 있으나 중국의 일부 학자들을 제외하고는 그 사실성에 대하여 대부분의 학자들이 부인하고 있다. 따라서 『노자』의 내용을 파악하는데 중요한 요인이 되는 그 형성시기에 대하여도 여러 학설이 난무하고 있는 실정이다. 뿐만 아니라 하나의 글자가 부정적⋅긍정적 의미로 동시에 쓰이는 등 특정 글자의 범주가 상호 모순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경우도 허다하다. 또한 동일 장(章) 내에서 문맥과 관련 없는 듯 보이는 내용들이 나타나기도 하다.
이러한 제반 사유로 인하여 『노자』는 가장 다양하게 이해될 뿐 아니라 가장 심하게 오해되는 책이 되어버렸다. 엄준(嚴遵)⋅왕필(王弼)을 위시한 수많은 『노자』주석가 내지는 해설자 들이 『노자』그 자체를 이해하려고 하기 보다는 자신들이 처한 시대정신에 의하여 『노자』를 이해하였고 이후 후학들이 의심 없이 이들을 답습한 것도 그러한 사유의 하나에 해당한다. 그리하여 『노자』는 ‘형이상학적 도론(道論)’으로, ‘수양론’으로, ‘처세술’로, ‘통치술’로, ‘정치론’으로, 때로는 ‘이상사회론’으로 다양하게 방점이 찍혀지며 읽혀지고 있다. 이런 까닭에 어디에다 방점을 찍느냐에 따라서 이해의 각도가 달라질 수밖에 없는데 문제는 과연 그 이해가 전체 『노자』와 부합하느냐 하는 것이다.

『노자』가 기존에 존재하던 다양한 경구(警句)들을 단순히 모은 것이라면 각자가 보고 싶은 대로 방점을 찍으면 된다. 그러나 만약 『노자』가 특정한 의도를 가지고 작성되었거나 편집된 책이라면 그 의도를 파악하여야만 그에 대한 올바른 이해가 이루어질 수 있다. 강의자는 『노자』가 특정한 문제의식 아래에서 저술된 것이라고 판단한다. “은주(殷周)시대의 인문정신은 우환의식을 그 기본적 추진력으로 해서 싹텄다.”라는 서복관(徐復觀)의 발언처럼 『노자』 역시 특정한 문제의식에서 출발된 책인 것이다.
본 강좌는 『노자』에 흐르는 문제의식 즉 “『노자』의 저자가 이를 통하여 해결하고자 한 것이 무엇인가”를 밝힘으로써 『노자』에 대한 해석학적 선이해(先理解)를 구축하고자 한다. 아울러 ‘그 문제의식에 대하여 어떠한 답을 제시했는가’를 중점적으로 검토하고자 한다. 본 강좌는 이러한 접근법에 의하여 『노자』 본문을 독해함으로써 노자철학의 올바로 이해를 도모한다.

순서 내용
1강 『노자』 이해를 위한 기초 지식, 제1장~제3장
2강 제4장~제10장 강독 및 해설
3강 제11장~제18장 강독 및 해설
4강 제19장~제26장 강독 및 해설
5강 제27장~제38장 강독 및 해설
6강 제39장~제50장 강독 및 해설
7강 제51장~제72장 강독 및 해설
8강 제73장~제81장, 노자철학의 문제의식과 해법